[충남] 곡교천 수질오염도 가장 높음, 공주/삽교천도 증가
[충남] 곡교천 수질오염도 가장 높음, 공주/삽교천도 증가
  • 이예슬 기자
  • 승인 2020.09.14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충남 충남/이예슬 기자] 2017년 충남의 주요 측정지역의 하천 수질오염도(BOD)는 곡교천이 7.1㎎/ℓ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호소 수질오염도(COD)도 또한 곡교천이 10.7㎎/ℓ로 가장 높았으며, 공주 하천 수질오염도(BOD)는 전년과 동일한 반면, 부여, 곡교천, 삽교천의 하천 수질오염도는 전년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곡교천과 부여의 호소mb 수질오염도(COD)는 전년대비 감소한 반면, 공주, 삽교천의 호소 수질오염도는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투데이충남
  • 제호 : 투데이충남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투데이충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투데이충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