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전·충청지역 경제단체, 현대제철 조업정지 행정처분 완화 건의
[충남]대전·충청지역 경제단체, 현대제철 조업정지 행정처분 완화 건의
  • 조호익 기자
  • 승인 2019.06.12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투데이 천안/조호익 기자] 충남북부상공회의소(회장 한형기), 당진상공회의소(회장 이범주)를 비롯한 대전·충청지역 10개 경제단체들은 충청남도의 현대제철 조업정지 행정처분에 대해 완화해줄 것을 건의했다.

한형기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은  11일 충남도를 방문, 양승조 지사를 만나 현대제철 고로의 가동중지는 120만톤의 생산량 감산과 1조원 정도의 경제적 손실이 예상되는 등 충남경제에 심각한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는 지역경제계의 의견을 전달했다.

이번 조업정지 처분의 핵심은 고로 브리더(안전밸브) 대기오염 방지 설비의 부재인데, 현재 전 세계 어느 곳에서도 해당 기술력을 아직 보유하지 못해 당장 개선할 방법이 없는 상황이며 이와 같은 상황에서 조업정지 처분보다는 합리적인 규제를 통한 개선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공동건의에는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한형기 회장을 비롯해, 이범주 당진상공회의소 회장, 조경상 서산상공회의소 회장, 정성욱 대전상공회의소 회장, 이두식 세종상공회의소 회장, 이두영 청주상공회의소 회장, 강성덕 충주상공회의소 회장, 양근식 진천상공회의소 회장, 박병욱 음성상공회의소 회장, 김현성 제천단양상공회의소 회장, 조창현 중소기업융합대전세종충남연합회 회장, 박종복 충남벤처협회 회장, 신동현 충청남도중소기업연합회 회장이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충남투데이
  • 제호 : 충남투데이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충남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충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