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노희 교육감 예비후보, 가정 파괴 행위 반대
명노희 교육감 예비후보, 가정 파괴 행위 반대
  • 이지웅 기자
  • 승인 2018.04.0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노희 충남도교육감 예비후보는 지난1일 아산온양온천역 광장에서 열린 부활절연합예배에 참석하여 동성애와 동성혼에 대한 분명한 태도를 밝혔다.

명노희 예비후보는 “가정 파괴 행위는 절대 용납되어서는 안 된다”며 “동성애와 동성혼을 조장하는 일은 하나님의 뜻을 위배할 뿐만 아니라 인류의 기본질서를 무너뜨리고 결국은 멸망의 길로 이끌 것이다”라며 “앞으로 충남교육에 앞장서 가정이 바로 서고 국가와 사회가 바른길로 갈 수 있도록 교육의 지표를 세워야 한다”고 설명했다.

아산시기독교연합회는 355 교회 목회자와 54,265 성도가 참여하고 있으며 이날 연합예배에는 5,000여 명이 모여 가정과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했다.

한편, 좋은교육감추대국민운동본부는 3월 12일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명노희 충남교육감 예비후보를 단일후보로 공식 추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충남투데이
  • 제호 : 충남투데이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충남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충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