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원산도 관광단지 진입로 개설 총력
[보령]시, 원산도 관광단지 진입로 개설 총력
  • 조정일 기자
  • 승인 2020.09.1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77호 개통대비 종합 대책 추진 보고회
공공편익시설 등 28개 사업 9167억 원 소요
국도 77호 개통대비 보고회 진행 모습 / 보령시 제공
국도 77호 개통대비 보고회 진행 모습 / 보령시 제공

[투데이충남 보령/조정일 기자] 보령시는 10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도77호 개통대비 종합대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내년 연말 국도77호 준공을 대비해 원산도 내 추진 중인 공공편익시설 및 관광자원 개발 사업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예상되는 문제점을 사전에 파악해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국도77호 개통을 대비해 공공편익시설 23개 사업에 1067억 원, 관광자원개발 4개 사업에 8099억 원, 원산도 국가어항 지정 사업에 1억 원 등 모두 28개 사업을 추진하는데 9167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관광단지 진입도로를 개설하는 원산도 테마랜드 조성사업, 오천202호 농어촌도로 확포장 공사, 원산도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은 내년 연말 및 2022년 3월까지 사업을 추진하지만 가급적 내년 6월로 공사기간을 앞당겨 원산도를 방문하는 관광객에게 편의를 도모하고, 개발을 위한 도로 여건을 개선할 방침이다.

또한 시는 먼저 내년 국도77호가 개통될 경우 △접근성 개선에 따른 방문객 증가 △교통혼잡 및 쓰레기 발생 증가 △먹거리 및 숙박시설 등 부족 현상 △새로운 관광패턴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개통 이전에 만반의 준비를 갖춰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이날 보고회에서는 국도77호 개통을 기념하기 위해 2021년 연말 도로 개통 기념 빅쇼, 보령머드 마라톤 및 전국 모터보트 그랑프리대회 등을 개최하고, 주요 진입로에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관광홍보 안내판을 설치하는 신규 사업안도 제시됐다.

이밖에도 마을 상수도 및 하수도, 대중교통 노선운행, 선촌항 공중화장실 조성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SOC 시설이 조기 마무리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원산도 대명리조트 관광단지 조성사업 등 민간 자본의 조속한 투입과 해양레저관광 거점사업 등 대규모 사업비가 투입되는 사업의 경우 정부예산 확보에도 최선을 다한다.

김동일 시장은 “대한민국 서해안의 지도를 바꿀 국도77호 건설사업을 대비하기 위해 착실히 준비해 나가고 있지만, 현재는 진입도로 개설과 사회기반시설을 확충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당초 계획된 사업들의 조속한 추진은 물론, 문제가 예상되는 사안에 대해서는 꼼꼼히 준비해 나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투데이충남
  • 제호 : 투데이충남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투데이충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투데이충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