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단독경보형 감지기 인명피해 막았다
[세종] 단독경보형 감지기 인명피해 막았다
  • 이지웅 기자
  • 승인 2020.06.02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성리 목조주택 화재…신속한 신고·대피
감성리목조주택 화재 모습. 세종소방서 제공
감성리목조주택 화재 모습. 세종소방서 제공

[투데이충남 세종/이지웅 기자]목조주택에 설치된 단독경보형 감지기가 큰 피해로 번질 수 있던 화재를 막아냈다.

세종소방서는 지난 1일 낮 12시 45분경 금남면 감성리 한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로 약 900여 만 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전소됐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신고자 A(80)씨는 집에서 낮잠을 자던 중 ‘펑’ 소리와 함께 단독경보형 감지기가 작동해 주위를 확인해보니, 부엌 쪽에서 화재가 번지고 있어 119 신고 후 소화기와 물을 뿌려 자체진화를 시도했다.

주택이 화재에 취약한 목조로 지어져 급격한 연소 확대로 인해 큰 화를 당할 뻔 했으나, 제때 울린 감지기 덕분에 신고자가 화재가 발생한 위치를 비교적 빠르게 인지해 신속하게 밖으로 대피할 수 있었다.

화재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발생 1시간 40여 분 만에 인명피해 없이 완전히 진화됐다.

해당 주택에 설치된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지난 2012년 2월부터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가 의무화됨에 따라 초기화재에 대응하기 위해 설치된 시설로 이번 화재를 통해 설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설치한 주택은 화재에 비교적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면서 “시민들이 관심을 갖고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에 동참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투데이충남
  • 제호 : 투데이충남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투데이충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투데이충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