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규제자유특구 시동, '자율주행차' 세종 달린다
[세종] 규제자유특구 시동, '자율주행차' 세종 달린다
  • 이지웅 기자
  • 승인 2019.09.30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세종시-중기부 현장점검…BRT도로 시험 운행 '본격화'

 [충남투데이 세종/이지웅 기자] 국내 최초로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세종특별자치시는 30일 규제프리존에서 자율차 상용화 서비스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합동으로 자율주행차를 직접 시승해 운행 등 안전성 전반을 점검했다.

 점검은 이춘희 시장과 김학도 중기부 차관, 국토부 국토정책관, 세종테크노파크, ㈜엔디엠 등 특구사업자가 참여해 자율주행차량 시험운행지역인 4생활권 BRT 도로 미운행 구간에서 시행됐다.

 이날 세종시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의 실증특례 이행과 안전대책 등을 점검·보완하기 위해 기술전문가, 관련 부처, 옴부즈만 등으로 구성된 ‘규제자유특구 현장점검반’이 첫 가동됐다.

 시는 지난 7월 23일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됨에 따라 7건 규제특례를 적용받아 단계별 실증을 거쳐 오는 2022년까지 승객이 탑승하는 자율주행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세종시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 주요사업은 △도심 특화형 전용공간 자율주행서비스 실증 △시민친화형 도심공원 자율주행서비스 실증 등이다.

 이는 일반도로에서 자율주행차량의 여객운송 서비스를 실증해 사업화하고, 도심공원에서 일반시민과 교통약자들을 위한 관광형 자율주행셔틀 서비스를 개발, 상용화하는 사업이다.

 1단계(2020년)로 자율주행 시범운행을 통해 안전성, 사업화 가능성을 높이고, 2단계(2021년)에서는 실증구간과 서비스를 확대시켜 오는 2022년 이후 자율주행 서비스를 상용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내년 연말에는 BRT도로 및 도심 공원 내에서 시민들에게 자율주행셔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성공적이고 안전한 실증을 통해 세종시를 자율주행 상용화 거점도시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412호
  • 대표전화 : 041-333-3545
  • 팩스 : 041-332-3545
  •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충무로 5-43 304호
  • 대표전화 : 041-592-7575
  • 팩스 : 041-592-5454
  • 명칭 : 충남투데이
  • 제호 : 충남투데이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68
  • 등록일 : 2015-05-17
  • 발행·편집인 : 석지후,이지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석지후
  • 충남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충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j4859@nate.com
ND소프트